0.3℃
튼구름
미세먼지 45

[분양탐방]입지·가격 둘다 잡은 대우건설 '아현역 푸르지오'

  • [데일리안] 입력 2015.04.11 18:52
  • 수정 2015.04.12 12:13
  • 박민 기자

뛰어난 도심 접근성, 트리플 역세권, 저렴한 분양가로 '경쟁력' 갖춰

재개발 단지인 만큼 일반분양 대부분 저층에 몰려

서울 서대문구 북아현동 북아현동 176-19에 마련된 서울 서대문구 북아현동 북아현동 176-19에 마련된 '아현역 푸르지오' 견본주택 전경.ⓒ데일리안 박민 기자

서울 서부지역 최대 주거타운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아현동 뉴타운. 이 중 북아현 지역에서 대우건설이 1-2구역을 재개발한 ‘아현역 푸르지오’가 올해 첫 분양에 나섰다. 견본주택 개관 첫날인 지난 10일 현장을 찾았다.

아현동 뉴타운은 신촌로를 기준으로 남측 ‘마포구 아현동(1만3000가구)’과 북측 ‘서대문구 북아현동(1만1000가구)’로 나눈다. 이중 북아현 일대에서는 올해 ‘아현역 푸르지오’를 시작으로 ‘e편한세상 신촌(1-3구역)’,‘북아현 힐스테이트(1-1구역)’가 줄줄이 쏟아진다.

가장 먼저 공급되는 ‘아현역 푸르지오’는 지하 5층~지상 20층 16개동, 총 940가구로 지어진다. 이중 조합물량을 제외하고 315가구가 일분분양이다. 전용면적별로 △34㎡ 25가구 △44㎡ 3가구 △49㎡ 1가구 △53㎡ 1가구 △59㎡ 8가구 △84㎡ 188가구 △109㎡ 89가구다.

도심내 수요가 상대적으로 높은 소형평형(전용 34~59㎡)은 일반공급분은 단 38가구에 그친다. 현재 견본주택에는 주력 평형대인 △84A㎡형(구 34평) △109A㎡형(구 44평) 2개 타입 유니트만 마련돼 있다. 나머지 주택형은 입체 모형으로 살펴봐야 한다.

◇뛰어난 도심 접근성·역세권·저렴한 분양가 갖춰

통상 아파트를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한 점이 입지와 가격인데 ‘아현역 푸르지오’는 두 마리를 토끼를 다 잡았다는 평을 받고 있다. 도심 접근성이 뛰어난데다 다소 거리는 있지만 트리플 역세권 입지, 분양가 역시 인근 시세보다 저렴하다는 평가다.

'아현역 푸르지오' 입지 위치도.ⓒ대우건설

우선 단지는 광화문, 강남, 여의도 등 업무밀집지역이 반경 10km이내에 위치해 있어 도심 접근성이 우수하다. 사실상 직주근접 단지로 봐도 무방할 정도다.

여기에 2호선 ‘아현역’, 5호선 ‘충정로역’, 경의중앙선 ‘신촌역’ 등이 성인 기준 도보 10~15분 거리에 위치해 있다. 아파트 프리미엄을 결정짓는 요소 중 하나가 역세권인 점을 고려하면 미래가치가 높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교육 환경은 무엇보다 뛰어나다. 단지 바로 옆에 북성초와 한성중·고가 위치해 있어 찻길을 건너지 않고도 통학이 가능하다. 연세대, 이화여대, 서강대, 추계예대 등 명문대학도 인접해 있다.

도심내 재개발 아파트인 만큼 생활편의시설 인프라도 우수하다. 현대백화점, 서울역 롯데마트, 이마트 공덕점 등 쇼핑시설이 풍부하고 신촌세브란스병원, 신촌연세병원, 강북삼성병원 등 의료편의시설도 이용할 수 있다.

분양가도 상대적으로 저렴하다. 3.3㎡당 평균 2040만원대로 책정됐다. 전용면적별로 살펴보면 △34㎡~59㎡ 2200만원 △84㎡ 2050만원 △109㎡ 2000만원이다.

기준층 기준으로 분양가를 계산하면 △34㎡ 3억860만원 △44㎡ 4억300만원 △49㎡ 4억3714만원 △53㎡ 4억8200만원 △59㎡ 5억4098만원 △84㎡ 7억1094만원 △109㎡ 8억8800만원이다.

인근 한 공인중개사 관계자는 “단지 남측에 위치한 ‘마포 래미안 푸르지오(2014년 9월 입주)’의 시세는 전용 59㎡형이 5억5000만원~6억원, 84㎡형은 7억5000만원~8억원까지 육박하고 있다“면서 “북아현동 아현역 푸르지오가 주변 시세에 비해 저렴하게 나온 편”이라고 말했다.

특히 같은 아현동 일대에서 이달 26일 입주을 앞두고 있는 ‘공덕 자이’와 비교해도 전용 84㎡형이 7억8000만원~8억원의 시세를 형성하고 있어 ‘아현역 푸르지오’의 분양가 경쟁력을 충분히 가늠해 볼 수 있다. ‘아현역 푸르지오’는 올해 11월 입주 예정으로 기존 주택 매매와 신규 분양 입주 시점의 간극도 크지 않다.

◇일반분양, 소형 평형 적고 저층에만 머물러

재개발 단지인만큼 일반분양이 대부분 저층에 몰려 있고, 최신 경향을 따라가지 못한 설계는 단점으로 보인다. 특히 발코니 확장으로 인한 서비스 면적 역시 4~4.5평에 불과해 전체적인 평면이 작아 보이고 알파룸 등의 특화 공간도 제공하지 않는다.

전용84A㎡ 안방 한쪽에 마련된 화장대와 드레스룸.ⓒ데일리안 박민 기자전용84A㎡ 안방 한쪽에 마련된 화장대와 드레스룸.ⓒ데일리안 박민 기자
이날 견본주택에서 만난 한 40대 주부는 “34평에 관심이 있어 왔는데 실제 보니 최근에 나온 아파트 27평에 불과한 것 같다”며 “특히 안방은 장롱 하나 놓을 공간도 제대로 없어서 이불 수납 등이 고민스럽다”고 말했다.

특히 109㎡A형의 경우 거실·주방·식탁 연결형인 LDK(Living ·Dining·Kitchen)구조를 선택했는데 거실 한쪽에 펜트리 수납장을 설치해 쌩뚱맞아 보였다. 조금 답답한 느낌마저 들었다.

대신 대우건설은 부족한 평면을 수납공간으로 강화했다. 현관 입구에서부터 골프가방을 넣을 수 있을 크기의 수납장을 마련했고, 복도 벽면식 펜트리 수납장, 안방 드레스룸 등의 제공해 공간 활용도를 높였다.

여기에 세대 내부에는 첨단 편의설비를 도입했다. 현관 앞에 사람이 접근하면 자동으로 촬영해 홈네트워크에서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도어 카메라를 설치하고, 부부욕실에 스피커폰을 설치해 전화 수신과 비상콜이 가능하다.

또한 각 방 온도를 다르게 설정할 수 있는 실별온도제어 시스템이 설치돼 난방비를 절감할 수 있다. 외부공기에 있는 유해물질을 효과적으로 제거하는 친환경 DNA 필터와 실내 공기를 깨끗하게 유지시켜 주는 기계환기시스템도 적용했다.

세대에서 지하주차장에 있는 차량 위치를 확인할 수 있는 차량 위치 인식 시스템이 설치되며 단지출입구에 주차관제 차량번호 인식시스템을 설치해 외부차량 출입을 통제한다.

이외에 단지 커뮤니티 시설에는 피트니스클럽, 골프클럽, GX클럽 등 다양한 운동시설과 독서실, 푸른도서관, 어린이집, 시니어클럽(경로당) 등이 마련될 예정이다.

전용109A㎡형 거실에서 바라본 주방 모습.우측 측면에 돌출형 펜트리가 설계돼 있다.ⓒ데일리안 박민 기자전용109A㎡형 거실에서 바라본 주방 모습.우측 측면에 돌출형 펜트리가 설계돼 있다.ⓒ데일리안 박민 기자

청약은 오는 14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5일 1순위, 16일 2순위 접수를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22일, 27~29일 3일간 계약을 체결한다. 계약자의 초기 금융 부담을 덜기 위해 중도금 무이자와 계약금 1000만원 정액제를 지원한다.

견본주택은 서대문구 북아현로11길 9(북아현동 176-19)에 위치한다. 입주 예정은 올해 11월이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