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정비사업 조합운영 실태점검 매뉴얼' 배포…투명성 제고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23일 08:02:17
    국토부, '정비사업 조합운영 실태점검 매뉴얼' 배포…투명성 제고
    기사본문
    등록 : 2019-09-17 11:00
    권이상 기자(kwonsgo@dailian.co.kr)
    ▲ ⓒ국토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에 대한관리청의 관리‧감독 능력을 향상시키고, 이를 통해 정비사업의 투명성을 강화하고자, 「정비사업 조합운영 실태점검 매뉴얼」을 18일 제작‧배포한다고 17일 밝혔다.

    국토부는 정비사업이 국민 주거권‧재산권의 핵심영역으로 국민경제에 미치는 비중과 영향이 크다는 점을 고려, 그동안 서울시 및 전문가와의 합동 현장점검을 비롯해 정비사업의 투명성과 공공성을 제고하기 위한 노력을 다각적으로 전개해 오고 있다.

    이번 매뉴얼 역시, 투명성 제고의 일환으로 지자체 차원의 적극적인 현장점검을 통해 불필요한 분쟁발생과 위법행위에 따른 사업차질 등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목적으로 제작‧배포하는 것이다.

    「정비사업 조합운영 실태점검 매뉴얼」에는 지자체의 현장점검에 필요한 점검계획의 수립 및 준비, 5개 분야별 현장점검 내용, 점검후속조치 등의 기본적인 절차 및 내용 등이 담겼다.

    내용을 보면 ① 시공사 선정 등 용역계약 ② 조합행정업무 ③ 자금운용 및 회계 ④ 정비사업비 ⑤ 정보공개 등으로, 분야별 세부절차, 관련규정 및 벌칙, 실점검사례, 분야별 판례 및 유권해석까지 폭넓은 내용이 담겨있어, 정비사업에 대한 길라잡이 성격의 지침서로도 쉽게 활용될 수 있을 전망이다.

    아울러, 국토부는 매뉴얼 배포 이후 지자체에 대한 별도의 교육도 실시해 매뉴얼 제작의 실효성도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재평 국토교통부 주택정비과장은 “정비사업에 대한 지자체별중요도와 관심이 다르고 역량 차이 또한 보이고 있다”며 “매뉴얼을 통해 지자체의 정비사업 관리 역량을 상향 평준화하고 이를 통해 정비사업이 규정된 절차와 내용에 따라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비사업 조합운영 실태점검 매뉴얼」은 국토교통부 홈페이지(정책마당/정책자료)에 등재해 지차체 뿐만 아니라 누구나 쉽게 보고 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데일리안 = 권이상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