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지수 8년 연속 1위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1일 23:40:40
    신한은행,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지수 8년 연속 1위
    기사본문
    등록 : 2019-10-18 16:06
    박유진 기자(rorisang@dailian.co.kr)
    ▲ (사진 왼쪽부터) 이병철 신한금융그룹 브랜드홍보부문장과 이상진 한국표준협회 회장이 18일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롯데호텔에서 한국표준협회 주관으로 진행된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 시상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 하는 모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18일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8년 연속 1위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는 사회적 책임 국제표준 'ISO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측정하는 모델이다.

    신한은행은 올해 평가에서 청년 창업과 스타트업 취업을 지원하는 각종 제도 운영으로 경제·사회적 가치를 함께 높이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청년 창업과 혁신 기술이 있는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신한두드림스페이스',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중소기업과 취업 희망 청년을 매칭해주는 '청년취업 두드림', 학교 밖 청소년들의 자립과 직무능력 향상을 지원하는 '도심 속 일터학교' 등을 통해 상생의 선순환을 구축한 것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대한민국 리딩뱅크로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그 동안 기울인 노력이 인정받은 것으로 생각돼 기쁘다"며 "기업시민으로서의 책임을 다하는 것은 물론이고 지속가능 경영을 위한 사회책임투자에도 앞장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올해 한국표준협회는 매출액, 시장규모, 지속가능 활동 등을 고려해 선정된 49개 업종 198개 기업·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소비자, 지역사회, 협력사 등 관계자와 전문가들을 통해 각 부문별 1위 기업을 선정했다.[데일리안 = 박유진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