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6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84 명
격리해제
6598 명
사망
186 명
검사진행
19295 명
6.4℃
맑음
미세먼지 33

'정치 신인' 고민정, 광진을에서 오세훈과 맞붙어

  • [데일리안] 입력 2020.02.19 15:00
  • 수정 2020.02.19 15:32
  • 이슬기 기자 (seulkee@dailian.co.kr)

與, 추미애 비운 광진을에 고민정 전략공천키로

이탄희·김주영·이재영도 전략공천 확정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고민정 전 대통령비서실 대변인이 더불어민주당 입당식을 갖고 꽃다발을 받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고민정 전 대통령비서실 대변인이 더불어민주당 입당식을 갖고 꽃다발을 받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오는 4월 총선에 출사표를 던진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이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맞붙게 됐다. 더불어민주당은 19일 서울 광진을에 고 전 대변인을 전략공천하기로 결정했다.


광진을은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내리 5선을 한 지역구로, 미래통합당에선 오 전 시장이 일찍이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입지를 다져온 곳이다.


이근형 전략기획위원장은 이날 최고위원회의 이후 기자들과 만나 "고 전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과 가장 가까운 거리에서 국정운영을 함께 했고, 국민의 대변인이 되는 공감 정치 측면에서 적임자"라고 말했다.


민주당은 아울러 경기 용인정에 이탄희 전 판사, 경기 김포갑에 김주영 전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 경남 양산갑에 이재영 전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을 전략 공천키로 했다.


이 위원장은 "사법개혁의 신호탄을 쏜 이 전 판사는 국민과 함께 정의실현 사회를 만들어갈 사법개혁의 적임자로 판단해 공천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 전 위원장은 사회적 대화를 촉진하고 노동 가치가 존중받는 사회를 만들 노동전문가로서의 장점을 높이샀다. 대한민국 최고의 북방경제 전문가인 이 전 원장은 부산·경남 지역의 새 경제 활로 돌파구로 북방경제가 주목받는 점에 따라 후보자로 선정했다"고 말했다.


이 전 판사가 공천되는 경기 용인정은 불출마를 선언한 표창원 민주당 의원의 지역구다. 경남 양산을은 경남 양산을로 옮겨 출마하는 김두관 의원의 지역구다. 이 전 원장은 경남 양산갑에서 3선을 노리는 윤영석 미래통합당 의원과 경쟁하게 된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