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20 00시 기준
확진환자
22975 명
격리해제
20158 명
사망
383 명
검사진행
24274 명
14.9℃
실 비
미세먼지 22

국정원 사상 최초 여성 차장 탄생…제3차장에 김선희

  • [데일리안] 입력 2020.08.04 23:30
  • 수정 2020.08.04 23:29
  • 고수정 기자 (ko0726@dailian.co.kr)

문대통령, 국정원 활력 제고 위한 인사 단행

2차장에 박정현·기획조정실장에 박선원 내정

(왼쪽부터) 박정현 신임 국가정보원 제2차장, 김선희 신임 국정원 제3차장, 박선원 신임 국정원 기획조정실장. ⓒ청와대(왼쪽부터) 박정현 신임 국가정보원 제2차장, 김선희 신임 국정원 제3차장, 박선원 신임 국정원 기획조정실장.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4일 국가정보원 제2차장에 박정현 국정원장 비서실장, 제3차장에 김선희 국정원 정보교육원장, 기획조정실장에 박선원 국정원장 외교안보특별보좌관을 내정했다. 국정원 차장에 여성이 임명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브리핑을 통해 "이번 국정원 차관급 인사는 신임 박지원 국정원장 임명과 국정원 직제 개편에 맞춰 조직 활력 제고 차원에서 단행된 것"이라며 이 같은 인사를 발표했다.


강 대변인은 박 신임 제2차장에 대해 "외사방첩·테러정보·보안정책 등 주요 업무를 두루 거친 대테러·방첩 전문가"라며 "대외활동력과 업무 추진 역량이 뛰어나며,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국정원장 비서실장으로 재직하며 국정원 개혁을 성공적으로 뒷받침했다"고 평가했다.


국정원 역사상 처음으로 여성 차장이 된 김 신임 제3차장에 대해서는 "과학정보·사이버 보안 부서에서 장기간 전문성을 쌓아왔으며, 정부 출범 이후 감사·교육부서 부서장을 맡아 국정원 내부 혁신에 매진해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며 "첨단기술 유출·사이버 위협 등 과학 분야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개편되는 제3차장 업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 대변인은 또 박 신임 실장에 관해서는 "학계·정부·민간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한 대북 및 국제정치 전문가"라고 소개하며 "이론과 실무경험은 물론 개혁성과 추진력을 겸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내부 조직 쇄신을 통해 국정원 개혁이 성공적으로 완수될 수 있도록 뒷받침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이들은 오는 5일 임명될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