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3 00시 기준
확진환자
25698 명
격리해제
23717 명
사망
455 명
검사진행
20430 명
12.1℃
맑음
미세먼지 33

중국 남부서 흑사병 발생…윈난성 3살 유아도 의심

  • [데일리안] 입력 2020.09.26 14:24
  • 수정 2020.09.26 14:27
  • 이은정 기자 (eu@dailian.co.kr)

중국 북부 네이멍구 자치구에 이어 남부 윈난성에서도 흑사병 의심 환자가 발생했다.(자료사진)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중국 북부 네이멍구 자치구에 이어 남부 윈난성에서도 흑사병 의심 환자가 발생했다.(자료사진)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중국 북부 네이멍구 자치구에 이어 남부 윈난성에서도 흑사병 의심 환자가 발생했다.


26일 연합뉴스와 중국 관영매체 신화통신에 따르면 중국 보건당국이 윈난성 멍하이현의 쥐에서 흑사병을 확인하고 주민 대상 조사를 벌여 3살짜리 유아가 림프절 흑사병(선페스트)으로 의심된다는 진단을 내렸다.


당국은 25일 오후 6시(현지시간) 기준 아기 1명이 흑사병 의심 진단을 받았으며, 병세는 가볍고 치료 중이라고 설명했다.


중국에서는 올해 들어 네이멍구 자치구를 중심으로 흑사병이 이어져 2명이 숨졌는데, 이번에는 거리가 떨어진 남부에서도 의심 환자가 나온 것이다.


당국은 현정부 소재지에서 차로 3시간 정도 걸리는 시골 마을에서 쥐 3마리 사체를 발견해 조사에 나섰으며, 이 지역 쥐들 사이에서 흑사병이 발생했다는 판단을 내렸다.


당국은 검진·검역 및 발열 환자에 대한 전면 조사를 실시하고, 흑사병 의심 환자에 대한 격리·역학조사에 나서는 한편 쥐와 벼룩 박멸 작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흑사병은 쥐벼룩에 감염된 들쥐·토끼 등 야생 설치류의 체액이나 혈액에 접촉하거나 벼룩에 물리면 전염된다. 사람 사이에는 폐 흑사병 환자가 기침할 때 나오는 작은 침방울(비말)을 통해 전염될 수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