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불교재단 이사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

    [데일리안] 입력 2016.12.02 21:32
    수정 2016.12.02 21:34
    스팟뉴스팀

경찰, 기소의견으로 송치 예정

경찰, 기소의견으로 송치 예정

불교재단 이사장이 여성 직원의 신체를 만치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자료사진) ⓒ데일리안DB불교재단 이사장이 여성 직원의 신체를 만치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자료사진) ⓒ데일리안DB
불교재단 이사장이 여성 직원의 신체를 만치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2일 서울 종로경찰서에 따르면 종로구의 한 불교재단 이사장 A씨는 여성 직원을 추행한 혐의(강제추행)로 불구속 입건됐다. 경찰은 조만간 A씨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A씨는 지난 8월 초 여직원 B씨에게 "할 말이 있다"며 자신의 승용차에 태워 강원도 속초로 데리고 가면서 신체를 더듬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B 씨를 숙박업소로 데리고 가려했다는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손을 만진 적은 있지만 강제추행은 한 적 없다고 진술하며 혐의를 부인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