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대학생들이 만든 '코로나 알리미'는 어떤 기능?

    [데일리안] 입력 2020.02.03 19:43
    수정 2020.02.06 09:34
    이유림 기자 (lovesome@dailian.co.kr)

확진자 이동경로 및 격리장소 확인 가능

ⓒ코로나 알리미 사이트 캡처ⓒ코로나 알리미 사이트 캡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 코로나)이 국내에 확산하면서 신종 코로나와 관련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디지털 기반 서비스가 속속 등장하고 있다. 지난달 30일 '코로나맵'(coronamap.site) 사이트가 나온데 이어 '코로나 알리미'(corona-nearby.com) 사이트도 등장했다.


프로그래밍 교육 동아리 '멋쟁이사자처럼' 출신인고려대학교 재학생 4명은 지난 1일 위치기반 서비스를 토대로 신종 코로나 확진자가 다녀간 장소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한 '코로나 알리미' 사이트를 제작해 공개했다.


'코로나맵'은 확진자의 이동경로와 격리장소, 유증상자의 수를 보여준다. '코로나 알리미'는 자신이 위치한 지역 인근에서 확진자가 방문한 장소를 표시해준다. 확진자가 진료받은 병원뿐 아니라 각 확진자의 날짜별 방문 장소가 지도에 표시된다. 또 신종 코로나 진료를 받을 수 있는 주변 진료소와 대표 전화번호 정보도 알 수 있다.


'코로나 알리미'가 앞서 공개된 '코로나 맵'과 다른 점은 이용자 위치와 가까운 곳의 확진자 이동 장소를 보여주고, 주변 진료소를 안내해준다는 것이다. 해당 서비스는 PC와 모바일에서 모두 접속할 수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