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쌍용차, 3월 내수판매 6860대…37.5%↓

    [데일리안] 입력 2020.04.01 15:27
    수정 2020.04.01 15:27
    박영국 기자 (24pyk@dailian.co.kr)

코로나19 사태로 내수판매 부진

쌍용자동차 3월 판매실적. ⓒ쌍용자동차쌍용자동차 3월 판매실적. ⓒ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는 3월 내수 6860대, 수출 2485대 등 총 9345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전년 동월 대비 내수판매는 37.5%, 수출은 4.6% 감소하면서 전체적으로 31.2% 줄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 시장상황이 악화됐으나 중국발 부품수급 문제로 인한 조업 차질을 최소화함으로써 전월 대비로는 30.9% 증가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특히 내수 판매는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조치와 함께 잔여 개소세 전액을 지원하고 국내 최장의 10년/10만 Km 보증기간 혜택을 제공하는 리스펙트 코리아 캠페인 등 판촉 활동 강화를 통해 전월 대비 34.5% 회복됐다.


수출은 글로벌 자동차시장 위축에도 불구하고 코란도 M/T 모델의 유럽 현지 판매가 본격화되면서 전월 대비 21.8% 늘었다.


쌍용차는 연초 브뤼셀 모터쇼와 비엔나 오토쇼를 통해 코란도에 대한 유럽 진출을 본격화 한데 이어 지난 2월에는 페루에서도 론칭 행사를 갖는 등 중남미 시장으로의 공략도 확대하고 있다.


쌍용차 관계자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한 시장 상황 악화에도 불구하고 다양한 판촉활동을 통해 판매가 전월 대비 회복세를 보였다”며 “이달 새롭게 출시되는 첨단 커넥티드 서비스 론칭을 바탕으로 주력 모델의 상품성 강화를 통해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