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현대해상, '내가지키는내건강보험' 출시

    [데일리안] 입력 2020.04.06 09:40
    수정 2020.04.06 09:41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현대해상이 개인의 건강상태에 따라 보험료를 차등 적용하는 신상품 현대해상이 개인의 건강상태에 따라 보험료를 차등 적용하는 신상품 '내가지키는내건강보험'을 출시했다.ⓒ현대해상

현대해상은 개인의 건강상태에 따라 보험료를 차등 적용하는 신상품 '내가지키는내건강보험'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상품은 입원, 수술 및 3대질병 등을 주로 보장하며, BMI, 혈압 등 건강지표를 기초로 산출한 고객의 건강등급을 6단계로 구분해 건강이 좋을 경우 본인 나이보다 어린 건강나이의 보험료를 적용 받아 최대 30% 수준 인하된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이다.


특히 업계최초로 유병자에 대해서도 건강등급을 적용해 높은 보험료를 내야했던 유병자들의 보험료 부담을 완화했고, 간편심사형으로 가입했어도 5년 간 무사고인 경우 보험료가 저렴한 일반심사형으로 전환이 가능한 무사고 표준체전환 제도도 도입했다. 또 5년마다 건강등급을 재산정 해 건강이 좋아지면 보험료가 인하되고 건강이 악화된 경우라도 보험료 인상은 없으며, 특약 가입시 건강개선활동을 지원하는 건강관리지원금도 지급된다.


더불어 현대해상의 건강관리앱 하이헬스챌린지를 가입한 고객대상으로 스마트 밴드를 무료로 제공해 건강코칭, 건강미션 리워드 등 종합적인 건강관리 서비스를 지원하고, 연간 걷기 목표를 달성할 경우 최대 4년간 5%의 보험료 할인 혜택도 추가적으로 제공한다.


만 25세부터 65세까지 가입 가능하고 최대 100세까지 보장하며, 보험기간은 5·20년만기 갱신형 또는 90·100세만기형 중 고객들의 필요에 맞춰 가입할 수 있다. 특히 세만기형은 보험료 납입기간 중 해지 시 해지환급금을 지급하지 않는 조건을 선택할 경우 약 15~20%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다.


윤경원 현대해상 장기상품1파트장은 "사고가 발생했을 때 보상을 해주는 전통적인 보험의 역할에서 건강관리를 함께 하는 파트너로 보험의 영역을 확장함으로써 보험업계에 새로운 변화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