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특징주] 신라젠,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동물실험 돌입에 상승

    [데일리안] 입력 2020.04.27 09:11
    수정 2020.04.27 09:13
    백서원 기자 (sw100@dailian.co.kr)

신라젠 로고ⓒ신라젠신라젠 로고ⓒ신라젠

신라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동물실험에 돌입했다는 소식에 상승세다.


27일 오전 9시 8분 현재 신라젠은 전장 대비 500원(4.05%) 오른 1만28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신라젠은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의 동물실험을 지난 25일 캐나다에서 개시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 동물실험은 항체 생성 여부를 확인할 목적으로 진행된다.


신라젠은 패스트 트랙으로 진행하는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개발을 당초 6주 예상했지만 개발기간을 절반으로 단축해 3주 만에 백신 후보물질인 2종의 유전자 재조합 바이러스(KCo-Vec 001, KCo-Vec 002)를 도출했다고 설명했다. 동물실험은 이 후보물질을 통해 진행한다.


현재 사측에서 예상하는 동물실험 소요 기간은 6주이며 이번 2종의 바이러스 외에 후속으로 도출 예정인 백신 후보물질들도 순차적으로 동물실험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신라젠과 같은 방법으로 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하고 있는 기관으로는 중국 군사의학원과 영국 옥스퍼드 대학이 있다. 이들 기관은 아데노 바이러스에 코로나19 항원을 발현한 물질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신라젠 관계자는 “신라젠이 개발하는 코로나19 백신은 백시니아 바이러스를 매개체로 한다”며 “백시니아 바이러스는 과거 약 200년 동안 천연두 바이러스 백신으로 사용돼 수백만 명에게 접종한 경험을 가진 안전성과 유효성이 확립된 바이러스”라고 설명했다. 또 “바이러스 구조적 특성상 아데노 바이러스보다는 탑재할 수 있는 유전자 크기가 더 큰 백시니아 바이러스가 안전성과 효율성 면에서 더 우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