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부산은행, 포스트 코로나 대비 경영전략회의 개최

    [데일리안] 입력 2020.07.19 10:28
    수정 2020.07.19 10:29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BNK부산은행이 17일 오후 본점 2층 대강당에서 경영진 및 부실점장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를 진행하고 있다.ⓒBNK부산은행BNK부산은행이 17일 오후 본점 2층 대강당에서 경영진 및 부실점장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를 진행하고 있다.ⓒBNK부산은행

BNK부산은행은 지난 17일 오후 본점 2층 대강당에서 경영진 및 부실점장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경영전략회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어떻게 생존할 것인가'를 주제로, 상반기 성과를 분석하고 올해 경영목표 달성을 위한 하반기 전략 방향을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부산은행은 디지털 경쟁 가속화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거래의 급격한 증가 추세에 대응해 ▲언택트 영업 기반 확대 ▲창구 디지털화 및 자동화의 신속한 완료 ▲빅테크·핀테크 기업 등 플랫폼 업체와의 전략적 제휴 강화 등을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저금리·저성장 시대 비이자수익 창출을 위한 영업기반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이번 달 초 조직개편을 통해 수도권 IB영업 강화를 목적으로 서울에 CIB센터를 신설했으며, 본점 IB사업 담당 인력도 증원한 바 있다. 또 기업여신 자동심사 시스템 및 가계대출 ONE 상품 프로세스 등 여신자동플랫폼을 구축하고 ▲여신 심사 소요시간 단축 ▲고객 맞춤형 상품 추천 ▲신용대출상품 전면 비대면화를 통해 영업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날 경영전략회의에 이어 열린 외부 특강에서는 도서 '언컨택트'의 저자 김용섭 소장이 언컨택트 사회의 기회와 위기를 주제로 최신 트렌드 변화에 대해 강의했다.


빈대인 부산은행장은 특강에서 "53년의 역사 동안 무수히 많은 위기가 있었지만, 이번 코로나 사태는 그 영향력 면에서 차원이 다른 위기"라며 "새로운 시대에 맞는 직원의 역할과 영업방식의 변화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