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드론 원스탑’ 민원서비스 공식 운영…“드론비행 더 편리하고 안전하게”

    [데일리안] 입력 2020.08.02 11:00
    수정 2020.07.31 18:23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기체등록, 비행ㆍ촬영 승인 등 드론 민원 한 곳에서 처리

ⓒ국토교통부ⓒ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드론을 활용하는 국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자 대국민 드론민원 통합 시스템인 ‘드론원스탑’을 구축하고 3일부터 공식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민원인은 드론 비행을 위해 기체등록, 비행승인ㆍ특별비행 승인 및 촬영허가를 받아야 할 경우, 민원24와 항공기 운항시스템, 이메일, 서면 등 각각의 시스템으로 따로 신청 해왔다.


그러나 3일부터는 PC 또는 모바일을 통한 ‘드론원스탑’을 사용하면 모든 민원이 한 번에 신청이 가능해진다.


지난 2017년부터 드론이 대중화되면서 기체신고, 사용사업체, 조종자격 취득 등이 매년 폭발적으로 증가했으며, 이와 관련한 비행승인 등의 드론 민원도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이에 따라, 국토부는 대국민 드론민원 서비스 개선을 위해 앞서 2018년 하반기부터 드론원스탑 시스템 구축을 착수했다.


‘드론원스탑’ 구축을 담당하는 서울지방항공청은 민원인과 운영자 입장을 모두 고려한 시스템 구축을 위해 수차례에 걸친 간담회와 시연회 등을 통해 의견을 수렴했다.


아울러 드론원스탑과 국토부 공간정보(V-World)를 연계해 비행금지구역에 대한 정보를 알기 쉽게 제공하고, 지도의 화면을 클릭하여 손쉽게 비행좌표를 입력하도록 구현했다.


문석준 국토부 첨단항공과장은 “현재는 웹기반 서비스인 ‘드론원스탑’을 보다 사용하기 편한 모바일 앱으로 개발하고 기능을 보강하는 등 대국민 드론민원 서비스의 만족도를 높여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