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내일날씨] 장마지속…전국 곳곳에 돌풍·번개 동반한 집중호우

    [데일리안] 입력 2020.08.07 16:42
    수정 2020.08.07 16:42
    강현태 기자 (trustme@dailian.co.kr)

미세먼지, 전 권역 '좋음'에서 '보통'

연일 계속되는 집중호우로 전국적으로 수해와 인명피해가 발생한 가운데 7일 오전 서울 용산구 남산서울타워에서 본 서울 하늘이 구름으로 인해 흐린 모습을 보이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연일 계속되는 집중호우로 전국적으로 수해와 인명피해가 발생한 가운데 7일 오전 서울 용산구 남산서울타워에서 본 서울 하늘이 구름으로 인해 흐린 모습을 보이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토요일인 8일에도 장마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내리겠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천둥·번개와 돌풍을 동반한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니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전날부터 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예상 강수량은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남부, 충청, 전북, 경북이 100∼200㎜이고, 일부 지역은 300㎜ 이상을 기록하는 곳도 있겠다.


서울과 경기 북부, 서해 5도, 강원(영서 남부 제외), 전남, 경남에서는 50∼10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전남과 경남 일부에서는 15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수 있겠다.


제주도와 울릉도·독도는 20∼60㎜, 제주도 산지에는 100㎜ 이상의 비가 예상된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2도 등 20∼25도, 낮 최고기온은 24∼29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지역별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7도 △수원 27도 △춘천 29도 △강릉 25도 △청주 27도 △대전 26도 △세종 26도 △전주 27도 △광주 27도 △대구 28도 △부산 27도 △울산 27도 △창원 27도 △제주 33도 등이다.


비가 내리고 대기가 원활하게 확산하면서 미세먼지는 전 권역이 '좋음'에서 '보통'으로 예상됐다.


제주도는 폭염 특보가 발효된 상황에서 낮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오르겠다. 습도가 높아 건강 관리와 농축산업 피해 예방에 주의해야 한다.


이날 오후부터 9일까지 남해안과 제주도에는 바람이 초속 8∼13m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동해 앞바다에서 0.5∼2.5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남해 1.5∼3m, 서해 0.5∼3m, 동해 1.0∼2.5m로 예상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