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바로고, 노인생산품 비대면 O2O 플랫폼 진출 지원

    [데일리안] 입력 2020.09.16 08:53
    수정 2020.09.16 08:53
    임유정 기자 (irene@dailian.co.kr)

노인일자리사업을 통해 O2O 플랫폼에 진출할 수 있도록 1:1 지원 계획

브랜딩, 딜리버리 상권분석, 배달 주문 채널 입점, 서비스 교육 등

(왼쪽부터)한국노인인력개발원 강익구 원장과 바로고 조병익 COO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바로고(왼쪽부터)한국노인인력개발원 강익구 원장과 바로고 조병익 COO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바로고

바로고가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함께 노인생산품의 비대면 온·오프라인(O2O) 플랫폼 진출을 지원한다.


근거리 물류 IT 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는 지난 15일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노인생산품 비대면 온·오프라인(O2O) 플랫폼 진출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맺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매출의 대부분을 동네 상권에 의존해왔던 노인일자리사업의 판로를 개척하고, 나아가 스타 상품 발굴 및 육성을 통해 노인 일자리를 활성화하고자 기획됐다.


바로고는 노인일자리사업을 통해 생산된 상품이 비대면 O2O 플랫폼에 진출할 수 있도록 돕는다. 브랜딩, 딜리버리 상권 분석부터 배달 주문 채널 입점, 배달 수행 허브(지사) 매칭, 배달 서비스 제공을 위한 교육 등을 1:1로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친환경·맞춤형 포장 용기 판매 사이트 ‘바로고팩’에서 포장 용기 구매 시 5%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노인일자리사업 유형 중 시장형사업단과 고령자친화기업의 식음료사업단을 우선 지원하며, 올해 서울, 경기, 인천지역 사업단을 시작으로 내년 전국으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조병익 바로고 COO는 “바로고만의 인프라를 활용해 많은 분께 도움을 드릴 수 있어 뜻깊다”면서 “노인생산품의 비대면 O2O 플랫폼 진출이 안정적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노인생산품 비대면 온·오프라인(O2O) 플랫폼 지원사업’의 자세한 내용은 16일 부터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홈페이지 내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지원을 희망하는 노인일자리 수행기관과 고령자친화기업은 17일 부터 성장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