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전통시장 맛집, 이제 배달로 즐기세요” 배민, ‘전통시장’ 페이지 오픈

    [데일리안] 입력 2020.09.22 09:23
    수정 2020.09.22 09:23
    임유정 기자 (irene@dailian.co.kr)

서울시 내 4개 전통시장 음식점 배민에서 주문 배달 가능

올 연말까지 전통시장 페이지 주문 건 수수료 0%

ⓒ우아한형제들ⓒ우아한형제들

‘배달의민족’이 전통시장 안에 위치한 음식점을 모아 놓은 ‘전통시장’ 페이지를 오픈한다고 22일 밝혔다.


전통시장 페이지는 시장 상인들에게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소비자들은 직접 찾아가야만 했던 전통시장 맛집 음식을 집에서도 편리하게 맛볼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배민은 전통시장 활성화에 의지를 갖고 지원 방법을 고민한 결과, 그 첫 시도로 전통시장 내 위치한 가게들을 배민 앱에 한데 모아 손쉽게 주문 배달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분식, 한식 등 인기 있는 시장 메뉴는 물론, 최근 2030 청년 상인을 중심으로 전통시장에서 확산되고 있는 트렌디한 퓨전 음식들도 배민을 통해 만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배민은 이번 전통시장 페이지 오픈을 위해 배달원이 시장 안으로 진입하여 배달이 용이한 시장을 선정했으며, 해당 시장 상인회와 긴밀히 협력해 상인들의 니즈를 청취하고 반영했다.


참여 시장은 서울시 내 전통시장 4곳으로 ▲송파구 잠실 새마을시장 ▲마포구 망원시장, 망원월드컵시장 ▲관악구 봉천제일종합시장 등이다.


도착지 주소에 따라 인근 전통시장 주문 배달이 가능할 경우, 배민 앱 메인에 노출되는 ‘전통시장’ 배너를 누르거나 앱 검색창에 ‘전통시장’ 키워드를 검색하면 해당 전통시장 가게 목록을 확인할 수 있다. 추후 수도권 지역은 물론 전국 단위로 참여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배민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 상인에 도움이 되고자, 올 연말까지 전통시장 페이지 내 주문 건에 대한 수수료 전액을 비즈포인트로 환급해주기로 했다.


비즈포인트는 자영업자 대상 전문 식자재 쇼핑몰 ‘배민상회’에서 가게에 필요한 물품을 구입하거나 배민 광고상품을 구매할 때 현금처럼 쓸 수 있다.


배민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의 박정빈 배민사업운영실장은 “전통시장이 배민 플랫폼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확보하고 직접 찾아가야만 했던 전통시장 맛집을 집에서도 쉽게 배달로 즐길 수 있게 돼 상인과 고객 모두의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골목상권 활성화에 기여하는 다양한 지원책을 고민하고 실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