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1667 명
격리해제
10506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8766 명
18.8℃
박무
미세먼지 38

한글과컴퓨터, 올해 10여개 국가서 수출 성과 거둬

  • [데일리안] 입력 2015.02.23 09:45
  • 수정 2015.02.23 09:50
  • 장봄이 기자

HTML5 기반 웹오피스·한컴오피스 다국어 버전 출시 계획

현지 로드쇼 개최 등 해외사업 추진

한글과컴퓨터 CI ⓒ한글과컴퓨터한글과컴퓨터 CI ⓒ한글과컴퓨터
한글과컴퓨터는 올 들어 북미, 유럽 등 10여개 국가에서 수출 성과를 거뒀다고 23일 밝혔다. 또 HTML5 기반 웹오피스와 한컴오피스 다국어 버전 출시, 현지 로드쇼 개최 등 향후 구체적인 해외사업 추진 계획을 공개했다.

한컴은 올 1~2월 동안 영국, 독일, 러시아, 프랑스, 미국, 일본 등 10여개 국가에서 수출 계약을 성사시키며 해외시장에서 약진을 거듭하고 있다.

구축형 웹오피스인 ‘씽크프리 서버’를 러시아, 프랑스, 캐나다, 아르헨티나의 기업 및 대학을 대상으로 수출에 성공한데 이어, 미국 홈쇼핑 HSN에서 판매되는 PC, 태블릿과 함께 씽크프리 제품들을 판매했다. 향후 판매지역을 북미 지역과 영국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한컴은 대만 아수스(Asus Tek Computer), 일본 소스넥스트 (Sourcenext), 독일 후지쯔(Fujitsu Technology Solutions) 등에도 ‘씽크프리 모바일’을 공급키로 했다. 이 외에도 문서변환서버솔루션(문서를 이미지나 HTML 등 포맷으로 변환)을 영국과 미국에 수출하는 등 해외 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이러한 여세를 몰아 본격적인 해외시장 확대를 위한 구체적인 추진계획을 공개했다. 세계 시장을 겨냥한 HTML5 기반 웹오피스와 한컴오피스 다국어 버전(영어, 아랍어, 중국어) 출시, 현지 로드쇼 개최 및 참가 등 글로벌 제품 출시와 함께 시장별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우선 한컴은 클라우드 서비스인 ‘넷피스’ 론칭과 글로벌 표준의 HTML5 기반 웹오피스 출시를 계기로 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웹오피스 시장의 선점을 위한 본격적인 경쟁에 뛰어든다.

또한 글로벌 호환성과 사용성을 대폭 강화한 한컴오피스 다국어 버전 출시를 통해 유럽과 중동, 중국 시장 진출을 노리고 있다. 시장에 맞춘 글로벌향 제품을 출시하는 동시에 현지 로드쇼를 개최·참여하는 등 지역 맞춤형 마케팅을 공격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홍구 한컴 대표는 “지난해 MDS테크놀로지를 인수하고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하는 등 ‘글로벌 혁신 IT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한 안정적인 토대 마련에 힘썼다”며 “탄탄하게 다져진 성장기반을 바탕으로 올해는 내수 시장을 넘어 해외 시장에서의 성과를 가시화 하는 데에 집중하는 한 해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