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20.5℃
온흐림
미세먼지 33

'장사리' 김명민 "실존 인물 연기, 어려웠다"

  • [데일리안] 입력 2019.09.18 16:21
  • 수정 2019.09.18 16:39
  • 부수정 기자
배우 김명민이 영화 배우 김명민이 영화 '장사리:잊혀진 영웅들'에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연합뉴스

배우 김명민이 영화 '장사리:잊혀진 영웅들'에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

18일 서울 용산 CGV에서 열린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김명민은 "실존 인물을 연기하기란 쉽지 않았다"며 "자료도 많지 않아서 캐릭터를 연구하는 게 어려웠다"고 고백했다.

이어 "아무것도 모르는 학도병들을 데리고 전쟁터에 나가는 대장의 책임감과 리더십을 떠올렸고, 대원들을 다 살라지 못했다는 죄책감도 생각했다. 이명흠 대위도 나와 같은 심정이 아니었을까 싶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부대원들을 살려야겠다는 마음 하나로 연기했다"면서 "몰랐던 역사를 많은 분이 아셨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장사리:잊혀진 영웅들'은 평균 나이 17세, 훈련 기간 단 2주, 역사에 숨겨진 772명 학도병들이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시키기 위해 투입됐던 장사상륙작전을 그린 전쟁 실화 블록버스터. '친구'의 곽경택 감독과 '포화 속으로'의 김태훈 감독이 공동 연출했다. 25일 개봉.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