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09 00시 기준
확진환자
13293 명
격리해제
12019 명
사망
287 명
검사진행
23912 명
31.8℃
맑음
미세먼지 31

전주국제영화제 무관객 개막…"온라인 상영회"

  • [데일리안] 입력 2020.05.28 09:27
  • 수정 2020.05.28 14:59
  •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전주국제영화제ⓒ전주국제영화제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가 28일 전북 전주 영화의 거리 일원에서 막을 올리고 열흘간의 여정을 시작한다.


올해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여파로 무관객 영화제로 치러진다. 이에 따라 한국 경쟁, 한국 단편 경쟁, 국제 경쟁 등 경쟁 부분 감독과 배우, 심사위원 등 최소의 인원만 참여한다.


올해 영화제에서는 세계 38개국 영화 180편(장편 115편·단편 65편)을 선보인다.


일반 관객은 국내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웨이브(WAVVE)에서 이날 오전 11시부터 출품작을 유료로 관람할 수 있다. 온라인 상영이 결정된 작품은 한국영화 54편, 해외영화 42편이다. 나머지 작품은 영상 유출 가능성, 음악 저작권 미해결 등 이유로 온라인 상영이 무산됐다.


장편영화와 한국 단편영화(4편 묶음상영)는 7000원, 해외 단편영화(1편)는 2000원에 제공된다. 영화는 결제 후 12시간 내 자유롭게 감할 수 있다.


한국영화로는 한국경쟁작 11편 중 ‘갈매기’, ‘괴물, 유령, 자유인’, ‘나를 구하지 마세요’, ‘담쟁이’, ‘바람아 안개를 걷어가다오’, ‘사당동 더하기 33’, ‘생각의 여름’, ‘파견; 나는 나를 해고하지 않는다’, ‘홈리스’ 등 9편이 참여한다. 한국단편경쟁 부문 25편 중 ‘나의 침묵’, ‘드라이빙 스쿨’ 등 24편도 웨이브로 관람할 수 있다.


장기 상영회는 6월 9일부터 9월 20일까지 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에서 열린다. 장기 상영회에서는 180편 중 174편을 관람할 수 있다.


영화제의 개막식은 28일 오후 8시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진행된다. 배우 김규리와 이승준이 사회를 맡는 개막식에는 김승수 영화제 조직위원장과 조직위 관계자, 영화 심사위원, 경쟁 부문 출품작 감독 등 90여명이 참석한다. 개막식 전 과정은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