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1 00시 기준
확진환자
14660 명
격리해제
13729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7489 명
28.1℃
온흐림
미세먼지 11

“악플 때문에 힘들어해”…BJ 박소은 사망, 친동생 통해 알려져

  • [데일리안] 입력 2020.07.14 09:34
  • 수정 2020.07.14 10:16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박소은SNSⓒ박소은SNS

BJ 박소은이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친동생인 A씨가 박소은의 아이디를 빌려 아프리카TV방송국에 글을 올리며 이 같은 소식이 알려졌다.


A씨는 13일 오후 BJ 박소은 아프리카 게시판에 “상황이 이제야 정리되어 이렇게 글을 남긴다. 지난주 우리 언니가 하늘의 별이 됐다”고 전했다.


이어 “언니가 마지막으로 올린 방송국 공지에 달린 댓글들 내가 모두 읽어보았고 이번 논란에 대해서도 어느 정도는 알고 있다. 내가 본인이 아니라 논란에 대해서는 전할 말이 없다. 죄송하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그동안 언니가 악플 때문에 정말 많이 힘들어했으니 언니를 위해서라도 더는 무분별한 악플과 추측성 글은 삼가주셨으면 한다. 가족도 정말 많이 힘들어하고 있다”고 호소했다.


BJ 박소은은 지난 6월 열애 사실을 밝혔다가 사생활 논란에 휩싸였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BJ 박소은의 전 남자친구라고 주장하는 네티즌이 사생활 폭로 글을 올리면서다.


유명 남성 BJ 세야가 남자친구가 있는 BJ 박소은을 자신 집으로 불렀고, 박소은이 BJ 세야 집에 방문했다는 내용도 포함됐다. 이로 인해 BJ 박소은은 악플에 시달렸고, BJ 세야도 BJ 박소은과의 관계에 대해 해명하기도 했다.


이후 BJ 박소은이 세상을 떠나면서 BJ 세야에 대한 비난이 잇따랐고, 그는 결국 아프리카TV와 유튜브 등에 올린 BJ 박소은과의 영상을 모두 비공개 처리하고 활동을 중단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