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19 00시 기준
확진환자
25275 명
격리해제
23368 명
사망
444 명
검사진행
16763 명
17.8℃
맑음
미세먼지 75

KT-현대건설기계, 5G 무인지게차 융합기술 공동개발

  • [데일리안] 입력 2020.09.24 11:00
  • 수정 2020.09.24 10:13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24일 군산 공장서 ‘실증사업 성과 발표회’ 개최

통합 모빌리티 플랫폼 ‘모빌리티 메이커스’ 접목

현대건설기계가 상용화한 자율주행 무인지게차.ⓒKT현대건설기계가 상용화한 자율주행 무인지게차.ⓒKT

KT는 현대건설기계와 함께 24일 5세대 이동통신(5G) 기반 무인지게차 융합기술 공동개발을 위해 추진한 실증사업(PoC) 성과 발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북 군산 현대건설기계 공장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전홍범 KT 인공지능(AI)·디지털혁신(DX)융합사업부문장 부사장, 공기영 현대건설기계 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해 스마트 산업차량 플랫폼 구축 성과를 공유하고 내년도 사업화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양사는 지난 5월 ‘5G 스마트 건설기계·산업차량 플랫폼 공동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후 5G·AI·빅데이터·클라우드 등 정보통신기술(ICT)을 기반으로 디지털혁신 사업화를 위한 실증사업을 추진했다.


양사는 이날 공동개발한 ▲5G 기반 무인지게차 원격관리 제어 ▲AI 기반 무인지게차 긴급 음성제어 ▲3차원 무인지게차 측위 솔루션(3D 슬램) ▲증강현실(AR) 기반 원격지원 솔루션 등을 시연했다.


클라우드로 제공되는 KT 통합 모빌리티 플랫폼 ‘모빌리티 메이커스’를 접목해 무인지게차를 멀리 떨어진 곳에서도 운용하고 제어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긴급상황이 발생했을 때 음성이나 음향으로 제어해 안전성을 높였다. 이를 위해 공장의 소음에서도 듣고 싶은 소리만 선별적으로 판별하는 ‘소머즈 사운드 AI 기술’을 적용했다.


3차원 라이더(LiDER)에 기반한 실내 측위 솔루션은 무인지게차가 안정적으로 주행하고, 작업이 가능하도록 했다. KT AR 메이커스 플랫폼은 무인지게차에 문제가 발생하면 AR글라스를 쓴 작업자(현장)가 멀리 떨어진 곳의 관리자(관리센터)의 지시를 받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도왔다.


공기영 사장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혁신적인 물류 시스템의 도입과 함께 글로벌 물류 시장이 빠르게 진화하고 있다”며 “KT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물류 자동화·스마트 팩토리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5G 기반 첨단 무인 지게차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전홍범 부사장은 “현대건설기계와 협력해 건설기계·산업차량의 디지털혁신 성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다각적인 협업을 통해 국내 기업들의 디지털혁신 가속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