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1 00시 기준
확진환자
25424 명
격리해제
23584 명
사망
450 명
검사진행
19493 명
15.4℃
온흐림
미세먼지 47

펭수가 국정감사에?…황보 의원 측 "신비주의 지킨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9.24 16:15
  • 수정 2020.09.24 16:17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EBSⓒEBS

EBS의 인기 캐릭터 펭수가 국정감사 참고인으로 지목됐다.


24일 정치권에 따르면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는 10월 15일 열릴 한국방송공사와 한국교육방송공사 국정감사에서 성명 미상의 펭수 캐릭터 연기자를 참고인으로 부르는데 합의했다.


펭수는 국민의힘 황보승희 의원의 요구에 의해 참고인으로 채택됐다. 황보 의원은 EBS 캐릭터 출연자의 처우를 점검하고 프리랜서인 펭수가 적절한 출연료를 받고 있는지 살펴보기 위해 참고인으로 불렀다는 입장이다. 펭수 등 EBS 자체 콘텐츠 사업이 공정한 수익배분 구조를 가지고 있는지 따져보기 위해서라는 설명이다.


펭수가 참고인으로 불렸다는 사실이 전해지면서 펭수의 정체가 드러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도 있었다. 하지만 의원실은 캐릭터의 신비주의를 위해 신원 공개를 하지는 않는다는 입장이다.


국감국조법에 따르면 감사와 조사는 개인의 사생활을 침해하는 목적으로 행사돼서는 안 된다는 조항이 있어 펭수의 얼굴, 인적사항 등을 강제로 공개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또 참고인의 경우 출석 여부가 강제성을 띄지 않아 펭수가 국정감사장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을 가능성도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