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1 17시 기준
204 명
확진환자
1 명
사망자
3180 명
검사진행
17 명
격리해제
10℃
연무
미세먼지 38

이재용 부회장, 파기환송심 3차 공판 출석...질문엔 묵묵부답

  • [데일리안] 입력 2019.12.06 14:02
  • 수정 2019.12.06 14:12
  • 이도영 기자 (ldy@dailian.co.kr)

6일 오후1시30분쯤 법원 도착

기자들 질문에 대답없이 법정행

6일 오후1시30분쯤 법원 도착
기자들 질문에 대답없이 법정행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오후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오후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3차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파기환송심 3차 공판에 출석했다. 2차 공판때와 마찬가지로 기자들의 질문에 아무런 답을 하지 않고 법정으로 들어섰다.

이재용 부회장은 6일 오후 1시30분쯤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 건물 앞에서 타고 온 검은색 카니발 차량에 내려 법원 건물로 들어갔다.

짙은 남색 코트에 회색 유광 넥타이를 맨 정장 차림을 한 이 부회장은 약간 긴장한 모습으로 말없이 발걸음을 옮겼다.

대기하고 있던 기자들이 양형심리에 대한 생각과 재판 전 하고 싶은 말, 증인채택 여부 전망 등에 대한 질문을 던졌지만 아무런 답을 하지 않은 채 법원 건물로 들어갔다.

이에 앞서 피고인인 삼성 사장단도 법정에 차례로 도착해 건물 내로 들어갔다. 박상진 전 사장이 1시10분에 온 것을 시작으로 최지성 전 부회장, 황성수 전 전무, 장충기 전 사장이 차례로 도착했다.

한편 서울고법 형사1부(부장판사 정준영)는 이날 오후 2시5분 뇌물공여 등 혐의로 기소된 이 부회장 등 삼성 관계자 5명에 대한 파기환송심 3차 공판기일을 진행한다. 유무죄 심리를 다룬 2차 공판에 이어 이날 공판에서는 형량에 대한 양형심리가 이뤄진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