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37 명
격리해제
6463 명
사망
183 명
검사진행
19571 명
0.6℃
맑음
미세먼지 45

SK종합화학, 48년 만에 NCC 공정 일부 중단…고부가 사업 집중

  • [데일리안] 입력 2020.03.26 16:49
  • 수정 2020.03.26 16:50
  • 박유진 기자 (rorisang@dailian.co.kr)

12월부터 NCC 가동 중단…범용제품 비중 축소

고부가 화학회사로 딥체인지·글로벌 시장 공략

울산 남구 소재 SK울산콤플렉스ⓒSK종합화학울산 남구 소재 SK울산콤플렉스ⓒSK종합화학

SK종합화학이 시황에 크게 영향을 받는 범용제품 생산공정 일부를 가동 중단한다.


나프타분해공정(NCC)과 에틸렌프로필렌(EPDM)의 공정을 가동중단하고, 고부가 화학제품 비중을 높이는 방식의 사업구조 재편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SK종합화학은 SK 울산CLX 내 NCC와 EPDM 공정을 가동 중단한다고 26일 밝혔다. 1972년 상업가동을 개시한 NCC 공정은 오는 12월부터 가동이 중단된다. 이 공정은 연간 20만t 규모의 국내 최초 나프타 분해 공정이다. 한국 석유화학산업의 효시라 할 수 있다.


공정이 중단되면 SK종합화학의 에틸렌 연간 생산량은 87만t에서 67만t으로 줄어들게 된다. NCC공장에서 원료를 받아 생산하던 3만5000t 규모의 EPDM 공정은 오는 2분기 안에 가동 중단될 예정이다.


나경수 SK종합화학 사장은 “선택과 집중의 측면에서 부득이하게 공정의 가동중단을 결정했다"며 “향후 글로벌 생산기지 확보, 경쟁력 있는 고부가 화학사업 추가 진출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기존에 두 공정에서 근무 중인 구성원들에 대해선 개인 의사, 역량, 커리어 등을 감안해 전환배치 할 예정이다. 고객사에게도 가동 중단 사실을 알려 피해를 최소화하는 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이번 조치에 따라 고부가 화학회사로의 딥체인지를 가속화 한다는 계획이다. 고부가 패키징 사업을 차세대 성장 주력 분야로 선정하고 관련 글로벌 M&A 등을 통해 포트폴리오 확보해 성과를 창출하겠다는 목표다.


지난해 10월부터 추진 중인 프랑스 폴리머 업계 1위 업체 아르케마(Arkema)사의 고기능성 폴리머 사업 인수도 상반기 중에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SK종합화학은 지난 2017년 미국 다우사로부터 접착층과 차단층 핵심소재인 에틸렌 아크릴산(EAA)과 폴리염화비닐리덴(PVDC) 사업을 인수한 바 있다.


SK종합화학 관계자는 “그동안 시황 영향을 거의 받지 않는 고부가 화학소재 분야로의 딥체인지를 추진해 오고 있었다”며 “미래 시황 및 경쟁력 등을 감안할 때 스크랩 등도 검토하고 있으나, 그 시기는 부지 활용, 신규 투자 계획 등을 감안해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