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윤두준·김소현 로맨스에도 '애국가 시청률'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0일 21:05:34
    '라디오' 윤두준·김소현 로맨스에도 '애국가 시청률'
    기사본문
    등록 : 2018-03-13 10:41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김소현, 윤두준 주연의 KBS2 월화극 '라디오 로맨스'가 애국가 시청률을 기록했다.ⓒ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

    김소현, 윤두준 주연의 KBS2 월화극 '라디오 로맨스'가 애국가 시청률을 기록했다.

    1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한 '라디오 로맨스' 13회는 시청률 2.9%(전국 기준)를 나타냈다. 이는 자체 최저 기록이다.

    5.2%로 시작해 3~4%대를 유지하던 '라디오 로맨스'는 MBC '위대한 유혹자'가 시작되자마자 2%대로 떨어졌다.

    경쟁작 SBS '키스 먼저 할까요'는 8.5%·10.4%, 이날 첫 방송한 MBC '위대한 유혹자'는 3.6%·3.4%를 각각 기록했다.

    '라디오 로맨스'는 '대본 없이는 아무것도 못 하는 톱배우 지수호(윤두준)와 글 쓰는 것 빼고는 다 잘하는 라디오 작가 송그림(김소현)이 생방송 라디오 부스에서 만들어내는 감성 로맨스를 그린다.

    두 사람의 풋풋한 로맨스는 호평을 얻고 있지만, 시청자의 구미를 당기지 못하는 밋밋한 스토리로 외면받고 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