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 깊은 감성으로 안방극장 문 두드린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1일 21:29:09
    '봄밤' 한지민, 깊은 감성으로 안방극장 문 두드린다
    기사본문
    등록 : 2019-05-15 09:16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배우 한지민이 드라마 '봄밤'에서 다시 한 번 시청자들의 마음을 두드릴 예정이다. ⓒ 제이에스픽쳐스

    배우 한지민의 진정성 있는 연기가 또 한 번 시청자들의 마음을 두드릴 예정이다.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연출 안판석)은 어느 봄날, 두 남녀가 오롯이 사랑을 찾아가는 설렘 가득한 로맨스 드라마다. 첫 방송까지 단 일주일만을 남겨두고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지수는 나날이 짙어지고 있다.

    올봄 안방극장을 수채화처럼 물들일 안판석 사단표 현실 멜로를 예고, 무엇보다 배우 한지민(이정인 역)이 또 어떤 감성과 표현력으로 시청자들의 가슴 속에 잔상을 새길지 호기심이 더해지는 상황.

    이에 공개된 사진 속 한지민이 근심 가득한 표정으로 앉아 있는 모습이 포착돼 드라마 속에서 그녀가 그려낼 이정인의 감정선이 엿보이고 있다. 막 외출을 마치고 돌아온 듯 외투도 벗지 않은 그녀가 불도 켜지 않은 어둑한 방안에서 심각한 고민에 빠져있는 것.

    특히 무릎을 끌어안고 근심이 가득한 눈빛을 보이는가 하면 두 손으로 얼굴을 감싸 쥔 채 깊은 숨을 내쉬기까지 해, 자신이 원하는 삶에 가장 가치를 두며 살아온 이정인(한지민 분)의 단단한 마음에 파동을 일으킨 것의 정체가 무엇일지 궁금해지고 있다.

    한편, '봄밤'은 오는 22일 오후 9시에 안방극장을 찾아간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