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아, '라이온킹' 불법촬영 논란 사과 "경솔한 판단"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4일 05:14:51
    정선아, '라이온킹' 불법촬영 논란 사과 "경솔한 판단"
    기사본문
    등록 : 2019-07-18 10:20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뮤지컬 배우 정선아가 영화 '라이온킹' 불법촬영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 데일리안

    뮤지컬 배우 정선아가 영화 '라이온킹' 불법촬영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정선아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불미스러운 일로 말씀 드리게 돼 죄송하다"며 사과문을 게재했다.

    정선아는 "어제 라이온킹을 보고 저작권에 대한 경솔한 판단으로 스크린 마지막의 한 장면을 캡쳐 하여 sns에 올렸다"며 "그로인해 소중한 작품에 부정 이슈를 드린 점 반성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정선아는 "저의 무지함으로 인해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 앞으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조심하고 올바른 행동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정선아는 자신의 SNS에 영화 '라이온킹' 상영장면 일부가 담긴 사진을 게재해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