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37 명
격리해제
6463 명
사망
183 명
검사진행
19571 명
0.6℃
맑음
미세먼지 45

[코로나19] 유럽발 입국자 전수조사 첫날, 확진자 19명

  • [데일리안] 입력 2020.03.24 14:34
  • 수정 2020.03.24 14:35
  • 강현태 기자 (trustme@dailian.co.kr)

지난 22일 유럽서 입국한 1444명 중 19명 확진

무증상 106명은 검사결과 대기중

유럽 외 입국자에 대한 전수조사 여부 곧 발표할 듯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자료사진). ⓒ뉴시스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자료사진). ⓒ뉴시스

정부가 유럽발 입국자 전원에 대한 진단검사를 처음 실시한 지난 22일, 1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24일 정례브리핑에서 "유럽발 입국자에 대한 검역을 강화한 첫날인 22일에 총 1444명이 진단검사를 받았다"면서 "금일 9시까지 집계된 바에 따르면 19명이 확진되었다"고 말했다.


윤 반장은 “확진환자는 인근병원으로 이송되었다"며 "이에 음성판정을 받은 입국자들은 14일간 자가격리 또는 강화된 능동감시를 받게 된다"고 말했다.


다만 106명의 무증상 입국자가 검사결과를 기다리고 있어 향후 환자가 더 발생할 가능성도 있다.


그는 이어 "어제(23일)는 1,203명이 (유럽에서) 입국했다"며 "유증상자는 101명, 무증상자는 1,102명으로 분류되어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럽발 입국자의 80~90%는 유학생, 출장자, 주재원과 가족, 교민 등 내국인으로 파악됐다.


방역 당국은 미국 등 전수조사가 이뤄지지 않고 있는 유럽 외 입국자 검역 강화 방안에 대해선 조만간 대책을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 반장은 "유럽에서 입국해 오시는 분들이 상당히 많아지고 유럽뿐 아니라 다른 외국에도 (전수조사를) 적용해야 되는 상황들이 점점 더 다가오는 있는 상황"이라며 "저희들이 종합적으로 평가해서 가장 실효성 있는 방안들을 강구하고 있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윤 반장은 미국 등 다른 국가들에 대한 전수조사 실시 여부와 관련해선 "지금 현재 유럽 수준에 준해서 (전수조사를) 할지,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에서 입국해오고 있는 이들에 대한 대책은 어떻게 할 것인지 준비를 하고 있다"며 "조만간에 그 결과들을 말씀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