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맑음, 오해때문에 남편 정성호와 다툰 사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8월 14일 16:57:38
    경맑음, 오해때문에 남편 정성호와 다툰 사연
    기사본문
    등록 : 2018-02-15 00:39
    서정권 기자(mtrepcj@dailian.co.kr)
    ▲ ⓒSBS 방송화면 캡쳐

    '싱글와이프2'에 출연중인 경맑음이 화제인 가운데 경맑음이 결혼 초 부부싸움에 대해 언급한 것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경맑음은 과거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솔직한 이야기를 전했다.

    당시 방송에서 경맑음은 "결혼 초 다툼이 잦았다. 한 번은 내 전용석에 스타일리스트가 누워 있었던 적이 있다"며 "내 자리에 다른 여자가 타고 있다는 것을 안 순간 기분이 묘해지더라"라고 전했다.

    이어 경맑음은 "게다가 남편이 사이즈가 큰 옷을 입고 있었다"며 "남편에게 옷 지적을 했더니 차 안으로 들어가서 5분간 감감 무소식이더라"라고 말했다.

    이후 정성호는 차 안에서 바지를 갈아입었고, 경맑음의 오해는 커져 부부싸움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맑음은 "아이와 나만 남겨졌다"며 "한참동안 연락두절이더니 웬일로 먼저 사과하더라. 알고 보니 주변에 물어보고 자신이 잘못한 것을 안 거였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데일리안 = 박창진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