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민턴 최솔규-서승재, 남자복식 세계 1위 격침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8일 00:06:30
    배드민턴 최솔규-서승재, 남자복식 세계 1위 격침
    인도네시아조 꺾고 세계개인배드민턴선수권 16강
    기사본문
    등록 : 2019-08-22 09:21
    김평호 기자(kimrard16@dailian.co.kr)
    ▲ 한국 남자복식 배드민턴 기대주 최솔규(요넥스)-서승재(원광대)가 세계랭킹 1위를 꺾는 쾌거를 이뤘다. ⓒ 대한배드민턴협회

    한국 남자복식 배드민턴 기대주 최솔규(요넥스)-서승재(원광대)가 세계랭킹 1위를 꺾는 쾌거를 이뤘다.

    세계랭킹 23위 최솔규-서승재는 21일 스위스 바젤에서 열린 2019 세계개인배드민턴선수권대회 남자복식 32강전에서 세계랭킹 1위 마커스 페르날디 기데온-케빈 산자야 수카물조(인도네시아)에 2-1(16-21 21-14 23-21) 역전승을 거뒀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배드민턴 남자복식 금메달리스트 기데온-수카물조는 올해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 투어 대회에서 4차례 우승을 차지한 강호다.

    상대의 기세에 눌리며 첫판을 내줬던 최솔규-서승재는 2세트부터 안정감을 찾으면서 대역전극을 일궈냈다.

    특히 최솔규-서승재의 선전은 이용대(요넥스), 유연성(수원시청) 등 간판 스타들의 은퇴로 침체에 빠진 한국 남자복식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