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2 10시 기준
346 명
확진환자
2 명
사망자
5481 명
검사진행
17 명
격리해제
6.6℃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70

일본서 2번째 우한 폐렴 환자 발생…관광 입국 40대 남성

  • [데일리안] 입력 2020.01.24 15:07
  • 수정 2020.01.28 15:19
  • 조인영 기자 (ciy8100@dailian.co.kr)

춘절 맞아 중국인 대거 방일…"검역으로 다 막을 수 없다"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우한 폐렴' 사망자가 중국에서 증가하는 가운데 23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던 한 어린이가 열감지 카메라에 감지돼 방역당국 직원이 체온계로 체온을 체크하고 있다.(자료 사진)ⓒ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것으로 추정되는 '우한 폐렴'이 중국에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일본에서도 두 번째 환자가 확인됐다.


24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일본 후생노동성(후생성)은 중국 우한시에 거주하다 이달 19일 일본으로 여행을 온 40대 남성에게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우한 폐렴의 원인으로 추정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보균자가 일본에서 확인된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남성은 22일 발열과 인후통 때문에 일본에서 의료기관을 방문했다가 폐렴 증세가 확인됐다.


그는 현재 도쿄(東京)의 의료기관에 입원해 있으며 비교적 안정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 남성은 일본에 오기 전인 이달 14일 발열 증상이 있었고 중국에서 두 차례 병원에 갔으나 당시에는 폐렴 진단을 받지 않았다.


그는 일본 방문 전 우한 폐렴이 본격 확산하기 시작한 장소로 지목된 화난 수산물도매시장에 가지 않았으며 폐렴 환자와 명확한 접촉이 있었는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후생성은 전했다.


그는 일본에 온 후 일행과는 숙소에서 객실을 따로 썼으며 거의 방에 머물렀고 이동 시에는 마스크를 착용했다고 당국에 설명했다.


남성의 일행은 현재까지 특별한 이상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으며 당국은 이 남성과 접촉한 이들의 건강 상태 등을 점검하고 있다.


앞서 우한시를 방문한 적이 있는 일본 가나가와현에 거주하는 30대 중국인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보유한 것으로 이달 15일 확인됐다. 그는 증상이 회복돼 퇴원한 상태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