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고 듣는' 다비치, 음원차트 장기집권 시동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6일 00:10:25
    '믿고 듣는' 다비치, 음원차트 장기집권 시동
    기사본문
    등록 : 2019-05-21 16:58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다비치 신곡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이 5일째 음원차트 정상을 지켰다. ⓒ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여성듀오 다비치의 신곡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이 5일째 차트 1위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17일 공개된 다비치의 새 디지털 싱글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은 음원 발매 5일째인 현재(오후 4시 기준) 엠넷, 지니, 벅스뮤직, 올레뮤직, 소리바다 등 국내 5개 실시간 음원 차트에서 1위를 기록 중이다.

    뿐만 아니라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은 멜론에서도 8위를 기록하며 각종 음원 차트 상위권에 안착, 음악 팬들로부터 엄청난 호응을 얻고 있다.

    타이틀곡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은 이별 후에도 사랑하는 연인을 여전히 그리워하는 여자의 마음을 담은 노래로, 다비치 멤버들이 직접 작사에 참여해 섬세한 감성을 더했다.

    여기에 엠씨더맥스 '넘쳐흘러'를 작곡한 한경수, 최한솔이 지원사격에 나서 청량하지만 아련한 멜로디를 완성, 다비치 멤버들의 보컬과 어우러지며 깊은 여운을 남긴다.

    다비치는 그간 발표하는 노래마다 음원 차트를 섭렵하며 '믿고 듣는 다비치'라는 수식어를 얻은 바, 이번 신곡 역시 음원 공개 직후부터 5일 동안 꾸준히 차트 정상을 달리며 장기집권 시동을 걸고 있어 이목이 집중된다.

    특히, 다비치는 쟁쟁한 가수들의 컴백 러시 속 굳건한 음원 파워를 자랑하며 음원 강자로서의 면모를 또 한 번 입증, 차트 절대 강자로서의 위엄을 과시했다.

    한편, 다비치는 신곡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